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밴드에 공유
예배/설교    |  동영상  | 예배/설교
침묵 속 하나님 음성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으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작성자 로마연합 작성일 18-10-20 08:48 조회 2,156 댓글 0
 

로마연합교회 주일예배 2018.10.14. 하나님의 은혜 창세기 45:1-8 침묵 속 하나님 음성(창세기 45:1-8) (1) 요셉이 시종하는 자들 앞에서 그 정을 억제하지 못하여 소리 질러 모든 사람을 자기에게서 물러가라 하고 그 형제들에게 자기를 알리니 그 때에 그와 함께 한 다른 사람이 없었더라 (2) 요셉이 큰 소리로 우니 애굽 사람에게 들리며 바로의 궁중에 들리더라 (3) 요셉이 그 형들에게 이르되 나는 요셉이라 내 아버지께서 아직 살아 계시니이까 형들이 그 앞에서 놀라서 대답하지 못하더라 (4) 요셉이 형들에게 이르되 내게로 가까이 오소서 그들이 가까이 가니 이르되 나는 당신들의 아우 요셉이니 당신들이 애굽에 판 자라 (5) 당신들이 나를 이 곳에 팔았다고 해서 근심하지 마소서 한탄하지 마소서 하나님이 생명을 구원하시려고 나를 당신들보다 먼저 보내셨나이다 (6) 이 땅에 이 년 동안 흉년이 들었으나 아직 오 년은 밭갈이도 못하고 추수도 못할지라 (7) 하나님이 큰 구원으로 당신들의 생명을 보존하고 당신들의 후손을 세상에 두시려고 나를 당신들보다 먼저 보내셨나니 (8) 그런즉 나를 이리로 보낸 이는 당신들이 아니요 하나님이시라 하나님이 나를 바로에게 아버지로 삼으시고 그 온 집의 주로 삼으시며 애굽 온 땅의 통치자로 삼으셨나이다 (9) 당신들은 속히 아버지께로 올라가서 아뢰기를 아버지의 아들 요셉의 말에 하나님이 나를 애굽 전국의 주로 세우셨으니 지체 말고 내게로 내려오사 (10) 아버지의 아들들과 아버지의 손자들과 아버지의 양과 소와 모든 소유가 고센 땅에 머물며 나와 가깝게 하소서 (11) 흉년이 아직 다섯 해가 있으니 내가 거기서 아버지를 봉양하리이다 아버지와 아버지의 가족과 아버지께 속한 모든 사람에게 부족함이 없도록 하겠나이다 하더라고 전하소서 (50:18) 그의 형들이 또 친히 와서 요셉의 앞에 엎드려 이르되 우리는 당신의 종들이니이다 (19) 요셉이 그들에게 이르되 두려워하지 마소서 내가 하나님을 대신하리이까 (20) 당신들은 나를 해하려 하였으나 하나님은 그것을 선으로 바꾸사 오늘과 같이 많은 백성의 생명을 구원하게 하시려 하셨나니 (21) 당신들은 두려워하지 마소서 내가 당신들과 당신들의 자녀를 기르리이다 하고 그들을 간곡한 말로 위로하였더라 (22) 요셉이 그의 아버지의 가족과 함께 애굽에 거주하여 백십 세를 살며 (23) 에브라임의 자손 삼대를 보았으며 므낫세의 아들 마길의 아들들도 요셉의 슬하에서 양육되었더라 (24) 요셉이 그의 형제들에게 이르되 나는 죽을 것이나 하나님이 당신들을 돌보시고 당신들을 이 땅에서 인도하여 내사 아브라함과 이삭과 야곱에게 맹세하신 땅에 이르게 하시리라 하고 (25) 요셉이 또 이스라엘 자손에게 맹세시켜 이르기를 하나님이 반드시 당신들을 돌보시리니 당신들은 여기서 내 해골을 메고 올라가겠다 하라 하였더라 (26) 요셉이 백십 세에 죽으매 그들이 그의 몸에 향 재료를 넣고 애굽에서 입관하였더라 요셉의 인생은 파란만장했다. 꿈을 많이 꾸고, 채색옷을 입으며 부모님의 사랑을 독차지했던 철없이 행복하기만 했던 요셉은 형들에게 미움을 사 하루아침에 노예로 전락하고 또 갖은 모함으로 감옥에 갇히기도 하였다. 그러나 성경엔 요셉의 불평과 원망이 한마디도 나오지 않았다. 마지막 45장에서 요셉은 놀라운 고백을 한다. 자신이 노예로 팔리고 감옥에 갇힌 것은 형들때문이 아니라, 하나님의 비밀의 섭리였기 때문이라고 말한다. 그러나 성경 어디에도 하나님께서 요셉에게 노예로 팔리고, 감옥에 갇히고 하는 것은 너를 통해 구원의 도구로 삼기 위한 것이라고 한번도 말씀하시지 않았다. 아버지 야곱, 할아버지 이삭, 증조부 아브라함에겐 하나님께서 어려운 고비마다 나타나셔서 말씀을 하셨다. 그러나 요셉의 고난의 시간엔 하나님은 침묵하셨다. 그런데 어떻게 요셉은 이 고난의 여정이 하나님의 뜻이었음을 알았을까? 침묵하시는 하나님 속에서 어떻게 그분의 음성을 들었을까? 룻도 그러했다. 하나님께선 룻에게 직접 나타나시지 않으셨다. 그런데 배후에서 비밀스럽게 조정하시는 하나님의 섭리를 어떻게 알았을까? 로마연합교회 Rome Korean Methodist Church http://www.roma.ne.kr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동영상
찬양대성가
주일예배 봉헌송
선교공연
공연실황
MP3
자유게시동영상
찬양대성가 더보기
감사의 노래 / Don Be…
로마연합교회 소식 더보기
주보2018.11.… 주보2018.11.…
사진: 제2청년 가을감사음악회, "하나님께 보내는 편지..
추수감사와 하나님께… 추수감사와 하나님께…
추수감사주일 2018년 11월 18일 15:00 ..
주보 2018.10… 주보 2018.10…
사진: I Solisti Roma, 나폴리 베다니병원 ..

교회소개

교회조직

교회역사

부서활동

구역교회

예배시간

이탈리아소식

이탈리아여행

교회행사일정
동영상의 최신글
  [주일예배 봉헌송] 어찌하여야 (My Tribu…
  [찬양대성가] 감사의 노래 / Don Be…
  [예배/설교] 네가 무엇을 하였느냐 (창세…
  [주일예배 봉헌송] 아무것도 두려워 말라 / T…
  [찬양대성가] 주는 내 목자 / 전윤정